생활 가이드

외국인을 위한 생활 가이드

TOP >유비무환의 지혜

사고와 피해 방지를 위해

오랫동안 일본은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로 일컬어져 왔습니다. 지금도 특별허가 없이 총을 소지하는 것은 위법이며 약물 단속 등도 매우 엄격하게 실시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근래에는 사정이 달라져서 범죄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사건•사고를 당하지 않기 위해 반드시 알아두어야 할 사항을 사전에 확인해두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습니다.

(1)도로 사정

일본은 영국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한 다른 국가들과는 달리 우측통행을 합니다. 우측통행이란, 사람이 우측, 자동차가 좌측을 통행하는 것을 말합니다. 그래서 일본 국내산 자동차는 물론, 수입차의 경우도 대부분 오른쪽에 핸들이 있습니다.

외국에서 장기간 운전에 익숙해져 있는 사람이 일본에서 운전하는 경우에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국제운전면허를 소지하고 있으면 자동차를 운전할 수 있지만 도로 사정이 여러 면에서 다르므로 반드시 교통 규칙을 사전에 알아둘 필요가 있습니다.

자동차의 통행량이 많은 대로 등에서는 주변에 자동차가 통행하고 있어서 그리 문제될 것이 없지만 자동차의 통행량이 적은 도로의 경우, 우회전 또는 좌회전을 한 후에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반대 차선으로 역주행을 하는 경우도 발생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또한 일본에서도 교통 신호는 반드시 지켜야 합니다. 기본적으로 보행자가 절대 우선이며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사고는 전적으로 운전자의 과실로 인정됨을 꼭 기억해 두시기 바랍니다.

자동차가 좌측으로 통행하므로 택시는 좌측에 정차합니다. 좌측 후문은 자동으로 열리므로 승차 전에 문 가까이에 있으면 위험합니다. 조수석 문은 수동으로 열고 닫습니다.

자전거는 원칙적으로 차도의 왼쪽을 주행합니다. 단, 자전거의 보도통행을 허가하는 도로 표식이 있는 곳에서는 보도를 주행할 수 있습니다. 또한 차도나 교통의 상황으로 보아 차도의 주행이 위험할 경우에도 보도를 주행할 수 있습니다. 보도에서는 보행자가 우선입니다. 보도상에서 속도를 내서 달리거나 벨을 울려서 보행자가 자전거를 피하도록 해서는 안됩니다. 자전거를 운전하면서 우산을 쓰거나 휴대폰을 사용하는 것도 금지되어 있습니다. 또한 한 대의 자전거에 두 사람이 타거나 밤에 점등하지 않고 달리는 '무등화'도 교통규칙 위반이 됩니다. 2015년 6월부터 자전거 운전 중 신호무시 등의 위험한 법규위반을 반복하는 경우, 자전거 운전강습의 수강을 의무화하였습니다. 자전거는 자동차와 같이 면허증이 있는 것은 아니나 교통 사고를 일으키면 사고의 책임을 지게 됩니다. 룰과 매너를 지키고 안전하게 이용합시다.

위로
(2)빈집털이

빈집만을 골라 들어가 금품을 훔치는 도난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습니다. 쓰레기를 버리러 가는 등 단시간이 라도 집을 비울 경우에는 반드시 현관문을 잠그시기 바랍니다. 또한 여행 등으로 며칠씩 집을 비울 경우에는 신문을 일시 중지시키는 등 장기간 집이 비어있음을 눈치 채지 못하도록 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 장기간 집을 비울 경우, 신문 배달을 일시 중지
  • 신문이 쌓이면 빈집이라는 것을 눈치 챌 수 있습니다.

  • 짧은 외출 시에서도 현관문을 잠근다
  • 쓰레기를 버리거나 가게에 물건을 사러 가는 등 잠시라도 집을 비울 경우에는 반드시 현관문을 잠급시다.

  • 창문이 잠겨있는지 확인
  • 욕실이나 화장실의 창문 등도 잠겨있는지 확인해 주십시오.

  • 현관문 열쇠는 쉽게 침입할 수 없는 실린더형을 사용
  • 현관문 위쪽에 보조키를 달아 "문 하나에 2개 이상의 열쇠"를 설치합시다.

  • 창문에도 보조키를 설치
  • 방범창만으로는 안심할 수 없습니다.

(3)자동차·오토바이·자전거 도난

자동차, 오토바이, 자전거 도난에 의한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다음 사항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도난 방지를 위해 열쇠를 잠금
  • 잠시라도 자동차나 오토바이, 자전거에서 내릴 경우에는 도어록이나 열쇠를 잠그시기 바랍니다. 자전거에는 여러 개의 열쇠를 답시다.

  • 방범등록
  • 오토바이나 자전거의 방범등록을 해 둡시다.

  • 주차장·보관소에 주차
  • 오토바이나 자전거는 반드시 보관소에 맡기시기 바랍니다. 자동차의 경우, 창문으로 보이는 곳에 가방 등을 두지 맙시다.

  • 경보기 설치
  • 자동차의 경우, 유리창 파손이나 충격, 무단으로 문을 열었을 경우에 알려주는 경보기를 설치하면 효과적입니다.

(4)날치기, 소매치기

노상에서 지갑이나 귀중품, 물품 등을 도난 당할 수 있습니다. 번화가 등은 물론, 여름철에는 불꽃놀이나 축제, 겨울철에는 신년참배 등 대부분 많은 인파가 모이는 장소에서 소매치기를 당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이러한 큰 행사 때에는 음주를 하는 경우가 많아 주의력을 잃기 쉬우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날치기는 소매치기보다 흉악한 범죄로 자전거나 오토바이 등을 이용하여 뒤에서 접근하여 가방 등을 채어 달아나는 것입니다. 저항하다가 오토바이에 끌려가서 오히려 큰 부상을 입는 경우도 있습니다. 인적이 드문 길은 혼자 가지 않거나 가방이나 핸드백 등은 도로측과 반대 방향으로 들고 다니는 등의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행 중인 경우
  • 인적이 드문 길을 보행 중인 경우에는 뒤에 누가 따라오지 않는지 잘 살핍시다.
  • 가방은 도로측(자동차나 오토바이 등이 통행하는 측)과 반대 방향으로 가지고 다닙시다.
그 밖에, 품에 꼭 안거나 대각선으로 메는 등 안전하게 가지고 다니도록 합시다.
자전거를 타고 있는 경우
  • 자전거 바구니에 날치기 방지용 그물, 날치기 방지 커버를 장착합시다. 잡지 등을 바구니 속의 짐 위에 올려두는 것만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위로
(5)좀도둑

특수한 방법으로 현관문 등을 열고 침입하는 도둑입니다. 빈집털이와는 달리 집에 사람이 있어도 침입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범인과 직면했을 경우, 금품 도난뿐만 아니라 신변의 위험도 염려되므로 조심해야 합니다. 열쇠를 2중으로 설치하는 등의 대책을 강구합시다.

(6)카드 위조
신용카드나 현금카드의 정보를 몰래 빼내어 악용하는 범죄입니다. 인출 명세서를 받아 볼 때까지 눈치 채지 못하는 경우도 있어 거액의 피해를 보는 경우도 많습니다. 헬스장이나 골프장 등의 사물함에 넣어둔 지갑을 통해 카드정보를 빼내가는 경우가 있으므로 귀중품은 카운터에 맡기거나 귀중품용 보관함에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현금카드의 비밀번호는 생일이나 전화번호 등 범인이 쉽게 알아낼 수 있는 번호는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또한 인터넷을 통해서도 정보가 유출될 수 있습니다. 카드 번호를 입력해야 하는 경우에는 송신 정보를 암호화하는 보안기능을 갖추지 않는 사이트에서는 주의해야 합니다.

(7)약물 매매

일본은 비교적 약물 안전지대로 여겨져 왔지만 최근에는 단속 대상이 되는 약물의 종류도 다양화되고 여러 경로를 통해 국가로부터 허가되지 않은 약물이 나돌고 있습니다. 향, 허브, 아로마 등으로 불리며 판매되는 '위험 약물'은 마약 또는 각성제와 같은 위험한 약물입니다. 위험 약물을 사용한 사람이 구급 반송되거나 사망하는 일이 있을 뿐만 아니라 타인에게 피해를 주는 자동차 사고 등을 발생시키는 경우도 있습니다. '합법' 또는 '안전'이라는 단어에 속지 말고 절대로 사용하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8)입금 사기

최근 일본에서 큰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것이 사기입니다. 가족으로 위장하거나 가족이 사건이나 범죄에 휘말린 것처럼 거짓 전화를 걸어 거액의 돈을 입금하도록 만드는 범죄입니다. 또한, 최근에는 "입금을 유도하지 않고" 현금을 수취하는 범죄 형태가 급증하여 약 과반수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화를 받은 경우 우선 전화를 끊고 가족에게 확인하는 한편 가까운 경찰 또는 소비생활센터 등에 상담합니다.

(9)인터넷 트러블

일상 생활에서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가 되어버린 인터넷. 여러 가지 트러블 또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메일 또는 홈페이지 열람 등으로 컴퓨터가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정보가 유출되는 피해를 입거나 그 밖에 가짜 홈페이지로 유도하여 개인정보를 빼내는 피싱사기, 링크 또는 버튼 클릭만으로 거액의 요금이 청구되는 원클릭 사기 등 그 피해 또한 증가하고 있습니다. 바이러스 대책 소프트를 도입하거나 의심스러운 이메일과 홈페이지를 주의하고 동일한 패스워드 사용을 피하며 정기적으로 패스워드를 변경하는 등 대책을 강구하도록 합시다.

위로
TOP >유비무환의 지혜
©2006 Tokyo International Communication Commitee